categories / architectures

6 post(s)

Aggregate란 무엇인가 도대체! - DDD aggregate의 기초 쉽게 이해하기

DDD에서는 aggregate라는 용어가 자주 등장한다. DDD의 다양한 개념들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aggregate에 대한 이해가 선행되어야 하는데, 보통 DDD 자료들에서는 aggregate에 대한 설명이 중후반부에 등장한다. DDD 초보자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aggregate를 겉핥기해보자.

Event와 command의 차이점 쉽게 이해하기 - Events vs commands in EDA

Event Driven Architecture(EDA)를 시스템에 적용할 때는 거창한 이름 때문에 마치 모든 것을 event로 처리해야 할 것만 같다. 반은 맞고 반은 틀리다. Command라는 개념을 event와 분리하여 생각할 필요가 있다. Event와 command가 도대체 뭐가 다른지 간단히 정리해보자.

CQRS 개념 초간단 정리 - Understanding CQRS pattern

개발을 하다보면 CQRS라는 용어를 자주 만나게 된다. 특히 이벤트 기반 아키텍처나 대용량 트래픽 처리와 관련된 주제에서는 항상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단골 메뉴다. 예제와 함께 CQRS 패턴의 정의, 장단점, 그리고 적용 방법 등을 최대한 간단하게 정리해보자.

Domain entity와 ORM을 따로 구분해서 정의하는 방법 - Domain entity with imperative ORM

Domain entity를 정의할 때 declarative 방식의 ORM을 사용하면 domain model에 DB 관련 정보가 노출되는 문제가 있다. Python sqlalchemy를 활용하여 imperative mapping style로 domain entity로부터 ORM을 분리해보자.

도메인 entity와 ORM을 동시에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 Domain entity with declarative ORM

ORM을 사용하는 환경에서 DDD를 따르는 코드를 작성하다보면, domain entity를 어떤식으로 정의해야 하는지 혼란스러울 때가 있다. Python sqlchemy를 통해 declarative mapping 방식으로 domain entity를 어떻게 구현하면 좋은지 알아보자.

영속성 domain entity를 정의할 때 상속을 사용해도 괜찮을까? - Repository code smell

객체지향 프로그래밍에서는 코드 중복 최소화 및 다형성을 위해 인터페이스나 추상 클래스를 정의하고 상속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는 도메인 주도 설계(DDD) 관점에서 항상 바람직한 것은 아니다. 영속성 domain entity를 정의할 때 상속을 사용하는 것이 적절한지, 그리고 어떤 것들을 고려해야 하는지에 대해 논의해보자.